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5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찬송가: 32(48)장 – 만유의 주재

 

20세기 성서학자인 F. F. 브루스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복음의 진리와 교훈울 가볍게 취급해서는 안 된다. 그것들은 가장 중요한 것이며 생명과 죽음의 문제와도 연결된다. 따라서 어떤 대가를 치르더라도 그것들을 소중히 여기고 그 가르침에 순종해야 한다. 그것들로부터 흘러 떠내려가 그것들을 잃어버리는 일에 대한 경고는 아무리 해도 지나침이 없다’

 

우리를 구원하시기 위해 낮아지신 예수님의 희생을 묵상하면 결코 복음을 소홀히 여길 수 없습니다. 진리의 복음을 견고히 붙들지 않으면 작은 유혹에도 쉽게 흔들립니다. 그러므로 성도는 ‘들은 것’, 곧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에 더욱 유념해야 합니다. 진리의 복음을 끝까지 붙잡지 않으면 폭풍을 만나 표류하는 선박처럼 흘러 떠내려가 파멸할 수밖에 없으나, 진리의 복음을 경청하고 굳게 붙드는 사람은 생명과 구원을 얻습니다.

 

미래에 임할 새로운 통치자는 ‘천사’가 아닌 ‘예수 그리스도’입니다. 히브리서 기자는 시편으로 이를 증명합니다. 그는 시편의 ‘사람’과  ‘인자’라는 용어를 다니엘서의 ‘인자 같은 이’ 곧 예수님으로 해석합니다(시8:4; 단7:13). 인자는 잠시 천사보다 낮은 지위로 계셨으나, 이후 만물을 그분의 발아래 복종시키시고 영광과 존귀의 관을 쓰셨습니다(시8:5-6). 즉 죽음의 고난을 당하시기 위해 잠시 천사보다 못하게 되어 사람의 육체을 입으신 예수님은, 십자가와 부활로 구속 사역을 완성하신 후에는 하나님 보좌 우편에 앉아 만물을 통치하시는 만왕의 왕이 되셨습니다(빌2:6-11). 인류 구원을 위해 낮아지시고 대속물이 되신 하나님 아들 예수님은 영원히 경배를 받으실 분입니다.

 

오직 우리가 천사들보다 잠시 동안 못하게 하심을 입은 죽음의 고난 받으심으로 말미암아 영광과 존귀로 관을 쓰신 예수를 보니 이를 행하심은 하나님의 은혜로 말미암아 모든 사람을 위하여 죽음을 맛보려 하심이라(9)’ 하나님 아들이 천사보다 못한 인간으로 오신 이유는 모든 사람을 위해 죽임을 당하셔야 했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은 죄와 사망의 권세 아래 있는 사람들을 대신해 십자가에 죽으심으로 그들을 위한 구원의 길을 열어 주셨습니다. 예수님의 죽음은 사탄의 권세를 무너뜨렸고, 죄의 사슬로부터 그분의 백성을 해방했습니다.

 

저희 죄를 위해 죽음의 고난을 받으시고 놀라운 구원을 이루신 주님의 은혜를 찬양하는 성도가 되시길 바랍니다. 영광스럽고 존귀하신 주님 음성을 항상 듣고, 그 뜻에 온전히 복종하는 날이 되시길 소망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80 9월14일 (새 언약의 대제사장) 히브리서 8:1-13 관리 2023.09.13 30
679 9월13일 (항상 살아 계신 대제사장) 히브리서 7:23-28 관리 2023.09.12 22
678 9월12일 (유일한 길이신 예수) 히브리서 7:11-22 관리 2023.09.12 24
677 9월11일 (멜기세덱 Melchizedek) 히브리서 7:1-10 관리 2023.09.11 24
676 9월9일 (성숙한 신앙) 히브리서 6:1-12 관리 2023.09.08 40
675 9월8일 (영원한 구원의 근원) 히브리서 5:1-14 관리 2023.09.07 36
674 9월7일 (은혜의 보좌 앞으로) 히브리서 4:12-16 관리 2023.09.06 37
673 9월6일 (왜 안식을 누리지 못하나?) 히브리서 4:1-11 관리 2023.09.05 39
672 9월5일 (신앙생활은 장거리 경주입니다) 히브리서 3:12-19 관리 2023.09.04 42
671 9월4일 (고집을 버리려면?) 히브리서 3:1-11 관리 2023.09.03 51
» 9월2일 (구원을 위해 낮아지신 예수님) 히브리서 2:1-9 관리 2023.09.03 57
669 9월1일 (왜 예수인가?) 히브리서 1:1-14 관리 2023.09.03 30
668 7월29일 (복음 전도자에게 필요한 유연함과 민감함) 사도행전 16:1-10 관리 2023.07.27 50
667 7월28일 (바울과 바나바가 갈라서다) 사도행전 15:30-41 관리 2023.07.27 36
666 7월27일 (말씀에 근거한 결정) 사도행전 15:12-29 관리 2023.07.26 34
665 7월26일 (예루살렘 회의) 사도행전 15:1-11 관리 2023.07.25 41
664 7월25일 (바울과 바나바의 선교 보고) 사도행전 14:19-28 관리 2023.07.24 43
663 7월24일 (바울과 바나바의 이고니온과 루스드라 전도) 사도행전 14:1-18 관리 2023.07.23 32
662 7월8일 (빌립과 에디오피아 내시) 사도행전 8:26-40 관리 2023.07.06 41
661 7월7일 (돈으로 살 수 없는 성령) 사도행전 8:14-25 관리 2023.07.06 42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45 Next
/ 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