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찬송가: 406(464)장 – 곤한 내 영혼 편히 쉴 곳과

 

사울로부터 위협을 느낀 다윗은 600명의 군사와 그 가족들을 데리고 강대국이자 적국인 블레셋으로 피신합니다. 이것은 하나님의 지시가 아닌 다윗 자신의 판단에 따른 선택이었습니다.

 

그는 자신의 안위를 위한 자구책으로 블레셋 땅에서 사는 동안 이중적인 행태를 보입니다. 블레셋 가드 지역의 왕 아기스에게 듣기 좋게 말하면서도 실제 행동은 다르게 한 것입니다. 다윗은 그술 사람, 기르스 사람, 아말렉 사람을 치고서 아기스에게 이스라엘 민족을 공격했다고 거짓말합니다. 아기스의 심임을 얻기 위해 그를 속인 것입니다. 다윗은 자기가 한 일의 진상이 드러날까 두려워, 침략 지역 사람들을 남김없이 죽였습니다. 다윗은 하나님께 묻지 않았기에 이방 땅에서 아슬아슬한 외줄타기를 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연약함과 허물이 있음에도 그런 다윗을 묵묵히 기다려 주신 사랑의 하나님이십니다. 인간적인 판단으로 제 살길을 찾아 나서려는 마음을 접고, 어떤 결정을 하기에 앞서 하나님 뜻을 구하는 신실한 성도가 되시길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89 4월14일 (다윗가문의 번성과 사울가문의 갈등) 사무엘하 3:1-11 관리 2023.04.13 4
588 4월13일 (이스라엘과 유다의 전쟁) 사무엘하 2:12-32 관리 2023.04.13 7
587 4월12일 (사울의 사람들을 품는 다윗의 리더십) 사무엘하 2:1-11 관리 2023.04.10 3
586 4월11일 (사울과 요나단을 위한 다윗의 조가) 사무엘하 1:17-27 관리 2023.04.10 5
585 4월10일 (아말렉 청년과 다윗의 대조되는 태도) 사무엘상 1:1-16 관리 2023.04.09 5
584 4월1일 (믿음을 굳게 지키고 거짓을 대적하는 성도) 유다서 1:1-16 관리 2023.03.31 7
583 3월31일 (생의 마지막에 드러나는 하나님의 심판) 사무엘상 31:1-13 관리 2023.03.30 3
582 3월30일 (은혜로 얻은 것을 공평하게 나누는 삶) 사무엘상 30:16-31 관리 2023.03.28 1
581 3월29일 (위기에서 기도하고 약자를 배려하는 다윗) 사무엘상 30:1-15 관리 2023.03.28 7
580 3월28일 (피할 길을 주시는 하나님의 섭리) 사무엘상 29:1-11 관리 2023.03.27 8
579 3월27일 (하나님께 버림받은 사울) 사무엘상 28:15-25 관리 2023.03.27 6
» 3월25일 (하나님께 묻지 않고 인간적 생각을 따른 선택) 사무엘상 27:1-12 관리 2023.03.24 9
577 3월24일 (다윗이 또 사울을 살려주다) 사무엘상 26:13-25 관리 2023.03.22 11
576 3월23일 (판단은 주님 손에 맡겨드려야 합니다) 사무엘상 26:1-12 관리 2023.03.21 3
575 3월22일 (심판은 우리 소관이 아닙니다) 사무엘상 25:36-44 관리 2023.03.21 7
574 3월21일 (아비가일의 지혜로운 설득) 사무엘상 25:23-35 관리 2023.03.21 8
573 3월20일 (온 가족을 살리는 지혜로운 대처) 사무엘상 25:14-22 관리 2023.03.19 14
572 3월18일 (세상 방식, 사랑의 방식) 사무엘상 24:16-22 관리 2023.03.16 5
571 3월17일 (공의의 판결에 맡기는 다윗) 사무엘상 24:1-15 관리 2023.03.15 12
570 3월16일 (광야의 은혜) 사무엘상 23:15-29 관리 2023.03.15 8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44 Next
/ 44